Almaty, Kazakhstan, Tole bi str. 84, Tel.:+7 (727) 272 60 06, cks@ablaikhan.kz

2017 한국-카자흐스탄 공공외교세미나

          2017년 5월 5일(금)부터 6일(토)까지 2일간 주카자흐스탄 대한민국대사관이 주최한 “2017 한국-카자흐스탄 공공외교세미나”가 카자흐 국제관계 및 세계언어대에서 개최되었다.
          올해 공공외교세미나는 한-카 수교 25주년 및 고려인 강제이주 80주년을 맞아 카자흐스탄에서 한국어 및 한국학을 강의하는 교원, 대학원생,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국의 정책 및 주요 외교 사안의 홍보를 위한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한국과 카자흐스탄의 상호 이미지 제고가 가능한 이슈를 발굴하는 것을 목적으로 알마티, 아스타나, 우스티카메노고르스크, 크질오르다, 탈디쿠르간, 타라즈, 침켄트, 악토베 등 8개 도시 20개 대학 및 기관의 교원 50명, 대학원생 및 대학생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1일차에는 공공외교와 관련한 강연이 진행되었다. 이근중 교수(KIMEP)는 “뉴실크로드 경제통합을 위한 한-카 공공외교 중요성과 전략 – 카자흐스탄의 경제시스템 이해와 지정학적 중요성”을 통해 한국기업들이 기업정서와 문화의 차이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이를 극복하고 유라시아시대를 선점하기 위해서 카자흐스탄과 중앙아시아의 경제시스템과 문화를 이해하려는 공공외교의 노력이 절실하다고 밝혔다. 진용선 소장(아리랑연구소)은 “아리랑로드 – 집 떠난 이들의 노래, 이제 세계로”를 통해 한민족의 대표적인 민요인 아리랑이 한인 디아스포라에 의해 세계로 퍼져나간 과정과 해외에서 출시된 희귀한 아리랑 음반들을 소개하여 참석자들의 많은 관심을 끌었다.
           2일차에는 한국학 교원들의 분임토의와 간담회가 진행되었다. 분임토의에서는 교원들이 공공외교 전도자로서의 역할을 다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들이 논의되었다. 특히 교육기관들의 긴밀한 연계를 위해 카자흐스탄 한국학네트워크를 강화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또한 카자흐스탄 한국학 기관들이 공통으로 활용할 인터넷홈페이지를 구축하고 각 기관들의 현황을 소개할 소식지를 발간하기로 하였다.
          끝으로 간담회에서 한만춘 공사(주카자흐스탄 대한민국대사관)는 한국어 및 한국학 교원들이 한국과 카자흐스탄의 공공외교 최전방에 있는 주요한 자원임을 강조하고 참석자들이 논의한 사안에 대해 공감하며, 한국학 교원들을 위한 공공외교세미나를 정기적으로 개최하는 한편 한국학네트워크에 대한 지원 방안을 다각적으로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 CANKS 2016. All rights reserved.

Go to top